성남시민순찰대 재도입…재난·재해·범죄 예방

10곳서 모두 242명 활동

성남비젼 | 기사입력 2019/01/14 [13:45]

성남시민순찰대 재도입…재난·재해·범죄 예방

10곳서 모두 242명 활동

성남비젼 | 입력 : 2019/01/14 [13:45]

 

▲ 성남시민순찰대 재도입…태평4동 (2015년 자료사진)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시범 운영한 성남시민순찰대를 재도입해 오는 34일부터 1129일까지 운영한다.

 

재난·재해·범죄 예방과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다.

 

▲ 성남시민순찰대 밤길 여성 안전 귀가 서비스(자료 사진)  

 

또한 2015~2016년 시범 운영 때보다 인원은 4배 이상(54242), 사업 구역은 3배 이상(310) 늘어 운영비, 인건비 등 연 14억원이 투입된다.

 

성남시민순찰대는 오는 116~18일 공개 모집을 통해 기간제근로자 242명으로 구성된다.

 

▲ 성남시민순찰대- 밤길 여성 안전 귀가 서비스(자료사진)    

 

이들은 지역별 거점 장소인 수정구 태평4, 수진1, 복정동, 위례동 중원구 성남동, 중앙동 분당구 수내3, 야탑3, 구미동, 판교동 등 10곳 동 행정복지센터에 배치된다.

 

평일 오전 9시부터 다음 날 새벽 1시 사이에 근무지에서 맡은 사업별로 2~3시간씩 근무를 한다.

 

특히 학교 주변(키즈존), 청소년 밀집 지역(유스존), 경로당 주변(실버존), 주택 밀집 지역(빌리지존), 공원(파크존) 등 맡은 구역 순찰 활동을 하며 주민의 안전을 지킨다.

 

밤에 귀가하는 여성은 버스정류장 등 약속한 장소부터 집까지 동행해 안심귀가 서비스를 펴며,절도나 화재 등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상황을 신속히 전파하고 경찰서, 소방서 등과 협력해 대응한다.

 

한편 시민순찰대로 활동하려는 만 18세 이상 성남시민은 기한 내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참여 신청서, 개인정보 제공 동의서, 성범죄 경력 조회 동의서를 내면 된다.

 

채용 기간은 9개월이며, 5일 근무(~)에 성남시 생활임금 시간당 1만원을 적용받는 월급을 받게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