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김원기 부의장 “민․관․군이 함께 新물산장려운동으로 국난 극복하자!”

30일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동참

성남비젼 | 기사입력 2019/07/30 [17:10]

경기도의회 김원기 부의장 “민․관․군이 함께 新물산장려운동으로 국난 극복하자!”

30일 ‘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동참

성남비젼 | 입력 : 2019/07/30 [17:10]

 

 

경기도의회 김원기(더불어민주당, 의정부4) 부의장은 30일,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정문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주관한‘일본 경제보복 철회 촉구 릴레이 1인 시위’에 동참했다.

 

지난 26일부터 시작된 1인 시위 3일차인 오늘 김원기 부의장은 뜨거운뙤약볕 아래에서도 ‘치졸하고 불법적인 일본정부 경제보복 즉각 철회하라!’, ‘국민의 힘으로 일본 경제보복 막아내자!’ 등의 구호가 적힌 피켓을 들고 1인 시위에 동참함으로써 일본의 부당한 경제보복을 막아내기 위한 용광로 보다 더 뜨거운 강력한 의지를 보여줬다.

 

김 부의장은 “일본이 3․1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인 뜻 깊은 해에 강제징용 피해자에 대한 조속한 사과와 배상은커녕 오히려 정치적인 이유로 경제 보복을 단행한 데 대하여 비통함을 금할 길이 없다”면서 “수많은 외세의 침략에도 굴하지 않고 국난을 극복했던 민족의 저력을 다시 한 번 보여주자”고 말했다.

 

특히, “일본 제품 불매운동을 통한 新물산장려운동 전개, 첨단산업 핵심 소재 자체개발을 통한 대외 의존도 감소 및 경쟁력 강화 등을 위해 민․관․군이 함께 맡은 바 역할에 최선을 다하며 일치단결하여행동으로 보여주자”며 온 국민의 적극적인 동참을 호소했다.

 

김 부의장은 이어 “한․일 양국 간의 외교 관계가 원만히 해결되어 동북아의평화와 번영을 희망한다”고 밝히면서 “과거 아픈 역사를 기억하고 희망찬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우리 학생들에게 올바른 역사 인식 제고를위해 다함께 노력하자”며 역사 교육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한편, 김 부의장의 뒤를 이어 보건복지위원회 정희시 위원장을 비롯한최종현 부위원장, 건설교통위원회 김진일 의원 등이 릴레이 시위에 동참했으며, 1인 시위는 다음 달 광복절 이후 23일까지 약 한 달간 계속이어질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