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지역경제 살리기 모색. 시설사업비 조기집행 방안 논의

신계범기자 | 기사입력 2020/04/16 [23:16]

도교육청, 지역경제 살리기 모색. 시설사업비 조기집행 방안 논의

신계범기자 | 입력 : 2020/04/16 [23:16]

  © 성남비전

 

도교육청, 지역경제 살리기 모색. 시설사업비 조기집행 방안 논의

16, 교육 시설사업비 편성·집행 조정 회의 열어

 

도교육청, 16일 교육 시설사업비 편성·집행 조정 화상회의 진행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효율적인 사업비 편성·집행 방안 모색

도교육청·25개 교육지원청 시설업무 담당자 120여명 참석해 현장 의견 공유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16일 남부청사에서 코로나-19 상황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교육 시설사업비 편성·집행 조정 회의를 열었다.

이번 회의는 교육 시설사업 분야에서 효율적인 사업비 편성과 집행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으로 코로나-19 상황 장기화와 개학연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고자 마련했다.

회의는 화상회의로 진행했으며 행정국장과 시설과장, 25개 교육지원청 교육시설과장을 비롯해 시설업무 관계자 120여 명이 참석했다.

회의에서는 도교육청과 25개 교육지원청 시설사업비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시설사업비 조기집행 방안과 기존 사업비 재편성 방향을 논의했다.

주요안건은 방학기간 단축으로 인한 시설사업비 추진 방향, 석면, 내진 등 장기간 공사가 필요한 사업 재편성 여부, 누수, 탈의실, 포장, 도색과 같이 학기 중 추진 가능한 사업비 재편성 여부, 책걸상, 칠판, 방송장비 등 자산 취득성 사업비 재편성 여부, 체육관 개방으로 인한 추가시설비 편성 여부, 학교사업 추진 시 장애요인 해결방안 등이다.

도교육청 신현택 시설과장은 개학연기로 방학 기간이 단축돼 집행이 어려운 시설사업 현황을 점검하고 집행 가능한 사업을 구분해 신속하게 진행하고자 한다조기집행과 예산 재편성 등 다양한 방안을 찾아 코로나-19 상황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0년 도교육청 교육환경시설사업비 편성 예산은 총 2,540억 원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