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은혜 의원, 분당 ‘수돗물 유충’ 발견... 철저한 진상조사, 대책 주문

성남비전 | 기사입력 2020/07/26 [16:05]

김은혜 의원, 분당 ‘수돗물 유충’ 발견... 철저한 진상조사, 대책 주문

성남비전 | 입력 : 2020/07/26 [16:05]

 

김은혜 의원, 분당 수돗물 유충 발견... 철저한 진상조사, 대책 주

- 金의원, “성남시와 관계 당국, 조속한 실태점검은 물론 해결책 마련해야”

 

김은혜 국회의원(미래통합당, 경기 성남시분당갑)은 25일, 자신의 지역인 분

▲     ©성남비전

 당에서 수돗물 유충이 발견된 것과 관련해 관계 당국의 철저한 진상규명과 재발 방지 대책을 촉구했다.

 

지난해 인천 붉은 수돗물 사태 이후 최근 곳곳에서 수돗물 유충이 발견됐다는 신고가 잇따르면서, 수돗물 관리체계에 대한 비판 여론이 거센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지난 24일 밤, 분당구 운중동의 모 아파트 단지에 거주 중인 한 주민은 화장실 샤워기에서 유충 2마리가 나왔다는 사실을 김 의원 측에 제보했다.

 

이에 김 의원은 해당 아파트 단지의 제보를 한 주민에게 수돗물 유충 발견경위와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재발방지를 위해 모든 해결방안강구하겠다고 말했다. 관련 내용은 현재 성남시청도 파악했으며, 조속히 문제가 해결될 수 있도록 조치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특히 분당의 수돗물에서 역한 페인트 냄새가 난다며 주민들이 고통을 호소한 페인트 수돗물사태가 발생한 지, 불과 한 달여 만에 유충까지 발견되어 지역 수돗물 안전에 대한 실태점검이 시급하다는 것이 김 의원의 생각이다.

 

아울러 김 의원은 이런 수돗물 안전문제가 지속적으로 나오고 있는 것정부나 지자체 내에서 수도사업의 중요도가 낮고, 인력의 전문성이 떨어지기 때문인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 의원은 다른 지역 일인 줄 알았던 수돗물 유충이 분당에서도 발생했다는 것이 놀랍고, 지역 내 심각한 문제라면서, 지역구 국회의원으로주민들께서 걱정 없이 수돗물을 사용하실 수 있도록 관리, 생산, 공급에 근본적인 문제가 없는지 따져보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