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의회, 사랑의 장기기증 운동 동참 사랑의 장기기증운동본부와 협약식 개최

성남비전 | 기사입력 2020/11/20 [15:30]

성남시의회, 사랑의 장기기증 운동 동참 사랑의 장기기증운동본부와 협약식 개최

성남비전 | 입력 : 2020/11/20 [15:30]

 

  © 성남비전    성남시의회  제공.


성남시의회(의장 윤창근)는 20일 시의회 4층 세미나실에서 ‘사랑의 장기기증 운동 협약식’을 개최하며 생명 나눔 운동에 동참했다.

 

시의회는 지난해 9월 성남시에서 태어나 어린 환자 3명에게 심장과 폐 등을기증하고 짧은 생을 마감한 故서정민 군의 사연을 계기로 장기기증 운동에솔선수범하여 동참하고,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이끌고자 협약식을 마련했다.

 

협약식에는 시의원들과 의회사무국 직원, 사랑의 장기기증운동본부 박진탁 이사장, 故서정민 군 부모 등이 참석했다.

윤창근 의장과 박진탁 이사장이 생명 나눔 운동 협약을 체결했으며, 이후 윤창근 의장이 故서정민 군 부모에게 기림패를 전달했다.

 

협약서의 주요 내용은 △생명 나눔 운동 공동추진, △장기기증을 실천한 시민을 위한 ‘99공원(가칭)’조성 추진, △성남시의 장기기증 희망 등록자및 실제 기증자 현황 연 1회 공유, △관내 기관 및 단체 구성원의 장기기증 희망등록 참여 독려 등이다.

 

이후 시의원들은 장기기증운동본부 관계자로부터 장기기증의 필요성과 현황에 대한 설명을 들으며, 장기기증 희망 등록서 작성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다. 시의원들은 의미 있는 일에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는 뜻을 밝혔다.

 

윤창근 의장은 “서정민 군의 장기기증은 우리 사회에 큰 감동과 울림을 전해주었다. 뇌사 시 장기기증으로 심장, 간장, 신장 2개, 폐장 2개, 췌장, 각막 2개 기증 등 9명의 생명을 구할 수 있다고 한다. 장기기증은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 값진 일임을 다시금 깨닫게 되었다.”라며, “장기기증을 기다리는 환우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며 장기기증에 대해 열린마음을 갖는 사회가 되도록 성남시의회도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