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4차 산업혁명, 특정 소수 이익 아닌 인간을 위한 시대 돼야”

성남비젼 | 기사입력 2019/02/20 [15:22]

이재명 “4차 산업혁명, 특정 소수 이익 아닌 인간을 위한 시대 돼야”

성남비젼 | 입력 : 2019/02/20 [15:22]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0일 경기도청서 열린 경기도 4차 산업혁명위원회 출범식에서 경기도가 추구하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은 인간을 위한 기술, 함께하는 미래, 삶의 질을 높이는 혁신이라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앞두고 사실은 걱정이 많다. 과연 인간을 행복하게 하는가라는 질문에 반드시 그렇다고 할 수 없기 때문이라며 새로운 기술이 사람들의 삶을 망치고 특정 소수의 이익을 추구하는 수단으로 전락하지 않게 하는 것이 정부의 역할이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어 욕망을 추구하는 개인은 만석을 채우고 싶어 9,999석을 가졌어도 다른 사람의 것이라도 빼앗고 싶어 한다우리가 맞이할 4차 산업혁명 시대는 이런 시대가 아닌, 인간을 위한 시대, 함께 살아가는 시대가 되길 소망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출범한 경기도 4차 산업혁명위원회경기도 4차 산업혁명 촉진에 관한 조례에 따라 도의 4차 산업혁명 발전을 견인하고 관련 주요정책 및 계획을 심의·점검하기 위해 구성된 자문기구다.

위원회는 행정2부지사가 위원장, 박승범 호서대 교수가 부위원장으로 각각 참여하며, 경제노동실장, 정보화정책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장, 차세대융합기술원장 등 당연직 5, 도의원 2, 민간 전문가 8명 등 총 15명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정기(2) 또는 수시(필요시) 개최될 예정으로, 앞으로 경기도가 추진할 4차 산업혁명 기본계획 수립·변경, 정책 방향 및 정책과제, 과업 추진상황 등에 대해 심의와 자문을 맡는다.

또한 4차 산업혁명 촉진을 위한 재원조달에 관한 사항, 관련 정책·사업 시행에 따른 유관 기관·부서 간 조정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도 중점적으로 논의하게 된다.

한편, 이날 첫 위원회에서는 지난해 8월부터 구성·운영중인 ‘4차 산업혁명 연구 워킹그룹의 성과와 도의 4차 산업혁명 기본계획 수립과 관련된 사항에 대해 중점적으로 의견을 나눴다.

도는 향후 4차 산업혁명 기본계획 수립 중간 보고회와 관련사업 진행사항 보고회 등을 열어 의견을 지속 수렴해 기본계획 수립을 완료할 방침이다.

이 지사는 끝으로 경기도 4차 산업혁명위원회가 인간을 위한 기술혁명 시대를 위해 실용적인 역할을 해주길 부탁 드린다특히 사회적으로 일부 직군이 위기를 맞이할 수 있는데, 새로운 세상에 변화·적응해 나갈 수 있도록 정책적인 관심을 많이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