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산업진흥원, 중기부 ‘지역 특화 수출컨소시엄 사업’에 3년 연속 선정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15개사 컨소시엄 구성, 중국시장 공략

성남비젼 | 기사입력 2019/04/08 [21:55]

성남산업진흥원, 중기부 ‘지역 특화 수출컨소시엄 사업’에 3년 연속 선정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15개사 컨소시엄 구성, 중국시장 공략

성남비젼 | 입력 : 2019/04/08 [21:55]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중앙회가 추진하는 지역 특화 수출컨소시엄 사업에 성남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3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이번 지역 특화 수출컨소시엄 사업은 국내 동일 산업군의 중소기업과 대표 기관을 컨소시엄으로 구성하여 해외 진출 및 목표 시장의 판로개척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진흥원은 품목별 우수 중소기업의 수출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주력하고 있다.

 

▲ 말레이시아 IBS 참가 단체 사진  


 
진흥원은 이 사업을 통해 관내기업과 글로벌 ICT 수출컨소시엄을 구성, 2017년에 베트남, 말레이시아를 시작으로 2018년도에는 싱가포르, 말레이시아에 글로벌 판로 개척을 지원한 결과 총 13백만불(146억원)의 수출 성과를 기록한 바 있다.

 

특히, 진흥원의 지역 특화 수출컨소시엄 사업은 기존의 전시적인 실적관리 위주의 판로지원 패턴에서 벗어나 미개척 지역 및 전시회를 적극 발굴, 타겟 마케팅 기법을 도입하여 진흥원만의 기업 맞춤형 지원 사업으로 한 단계 발전된 독자적 모델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또한 컨소시엄 내 대표 선도기업을 필두로 참여기업의 해외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하여 판로개척에 나선 점도 차별화된 특징이라 할 수 있다.

 

진흥원은 올해 역시, 성남시 관내 ICT 기업을 대상으로 수출경쟁력을 보유한 15개사를 구성하여 기업 간 협력을 통해 개발된 신제품과 동일 산업의 품목을 다각화한 컨소시엄 패키지형 수출에 주력할 계획이다.

 

특히, 금년도에 추진하는 글로벌 ICT 수출컨소시엄은 중국시장 진출을 목표로 CES ASIA(상해)를 참관하고 중국 유망 바이어와 수출 상담을 전격 추진한다.

 

성남산업진흥원 관계자는 이 사업을 통해 정보통신기술(ICT) 중소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에 전환점을 마련하고 기업의 해외 경쟁력를 높이기 위해 지원 영역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